▶ 작품 설명

옛날에 엄마가 다니던 회사에 입사한 나. 주위는 어머니를 알고 있는 경우도 있고, 나에게 친절하게 지도해주었다. 그러던 어느 날, 진구지 선배와 출장을 가게 되었다. 당초는 당일 복귀 예정이었지만 거래처와 계약을 하지 못하고 급하게 하루 머물게 되었다. 상사로서 책임감을 느낀 선배도 함께 묵게 되었는데, 호텔은 어디나 만원이고... 막막해하는 우리들은 겨우 찾은 빈 방 하나에 단둘이 머물게 되었고....

  JUY-894 평점 : 8.9 10 1
    • 이거 볼만 했다 스타킹 빵디 부터 거기에 비치는 팬티까지 나름 ㅍㅌ쳤다
    • LilSex
    • 얼굴은 완전 다른데...연기력이 좋다 꼴릿함! 9.6
    • GET핑보
    • 이거 지림ㄹㅇ
    • 익명
    • Avkingdom 신규 자막은 레벨이 높아야 받을 수 있어요
    • 익명
    • 쏘걸에 자막있어요
    • 익명
    • 연기 진짜 잘함 너무예쁜데 연기 너무잘해서 당할땐 좀 불쌍한느낌도 받음 개이쁨.. ㄹㅇ
    • bullet love_1512

JUY-894과 유사한 작품

JUY-894과 비슷한 장르 작품을 추천합니다.

게시물 최신글

마돈나(マドンナ) 제작사 장르별 품번